애민정신


조엄은 1763년 통신사로 일본에 가서 고구마의 보관법과 재배법을 익히고 고구마의 종자를 가져와 우리나라 최초로 재배를 성공하여 가난한 사람들에게 큰 도움이 되었다.

강원인 스폰서
스냅및원판
정보예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