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열사를 추모 

 

기미만세공원은 1919년 4월 1일 일제탄압에 항거하여 만세 운동을 하다 이곳에서 순직한 8열사를 추모하기 위하여, 1963년 관과 민이 합동하여 팔렬각을 건립하여, 당시 만세운동에 참여했던 모든 선열들의 뜻을 기리고자 조성된 공원이다.

 

1990년 2월 28일에 기미만세공원 추진위원회를 구성하여, 군민의 성금과 독지가의 도움과 군비를 투자하여 5천7백여㎡의 부지에 기미만세상을 세우고, 부대시설을 만들어 팔렬사를비롯한 선현들의 애국충절의 높은 뜻을 후세에 길이 전하고자 조성된다.

 

공원 바로 뒤에 대승사와 물걸리사지가 있어서 문화체험도 할수 있다.

강원인 스폰서
스냅및원판
정보예술